홈 > 회사소개 > 보도 자료
twitter facebook
-   진에어, B737-800 항공기 1대 신규 도입
 

일 자 : 2017.07.04()

진에어, B737-800 1대 신규 도입

보유 항공기 23대로 늘려…

n  189석 규모의 B737-800 기종으로 7 4일부터 김포~제주 노선 투입

n  보유 항공기 B737-800 19, B777-200ER 4대 등 총 23대로 늘어나

n  7월 중순, B737-800 1대 추가 도입해 여름 성수기 증편 실시

 

진에어(www.jinair.com) B737-800 1대를 신규 도입해 보유 항공기를 23대로 늘렸다.

 

이번에 신규 도입한 항공기는 189석 규모인 보잉사의 B737-800 기종이다. 이에 진에어는 B737-800 19, B777-200ER 4대 등 총 23대의 항공기를 운용하게 됐다.  신규 항공기는 7 4일부터 김포-제주 노선에 투입된다.

 

진에어는 7월 중순에도 B737-800 항공기 1대를 추가 도입한다. 진에어는 기단 확대에 따라 여름 성수기 기간 동안 수요가 높은 일본, 동남아 노선을 증편한다. 7 22일부터 인천~방콕, 인천~코타키나발루, 인천~삿포로 노선은 기존 주 7회에서 주 14회로, 인천~다낭은 주 14회에서 주 21회로 각각 증편해 공급석을 확대한다.

 

이와 더불어 진에어는 인천~호놀룰루, 인천~, 인천~오사카, 인천~후쿠오카 등 노선에 B777-200ER 중대형 항공기를 투입해 여름 성수기 여행 수요 확보에 나선다. B777-200ER 기종은 393석 규모로 180여석의 B737-800 항공기 2대를 투입하는 증편 효과를 얻는다.

 

진에어는 여름 성수기 기간 동안 집중되는 수요를 대비해 항공기를 도입하는 한편, 공급석을 확대해 고객들의 항공 여행 편의를 높이도록 하겠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항공기를 도입하고, 신규 노선을 개설해 시장 점유율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진에어는 2018년까지 B737-800 24, B777-200ER 6대 등 총 30대까지 항공기 수를 늘려 시장 점유율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393석 규모인 B777-200ER 기종은 국내 LCC 중 진에어가 유일하게 보유하고 있는 항공기로 180여석 규모인 B737-800 항공기보다 약 2배 이상 좌석 공급이 가능하다. 이에 따라 진에어는 향후 B737-800 36대 이상 규모의 기단을 운용하는 효과를 얻게 된다.

 

()


다음글 - 진에어, 2017년 하반기 진마켓 오픈
이전글 - 진에어, 2017년 하반기 진마켓 오픈, 7월 11일부터 10일간 운영